> 지역 > 대전
박범계 의원, 서구(을)·대전 현안사업 정부 예산안 457.8억원 반영 성과
양진모 기자  |  newscl@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04  20:03: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더불어민주당) ⓒ뉴스클릭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도 차질 없이 진행시킬 것 
둔산센트럴파크 조성을 위한 친환경 물순환 도시 조성사업 및 바람길숲 조성사업 예산 반영

[뉴스클릭=양진모 기자] 박범계 의원(대전 서구을)이 노력한 서구지역 및 대전의 주요 현안사업의 예산이 정부가 제출한 2020년도 예산안에 반영됐다.

박범계 의원의 노력으로 정부제출 예산안에 반영된 대전 서구 지역의 주요 국비는 ▲지역거점형 콘텐츠 기업 육성센터 사업(서구 일원 5G기반 VR, AR 융복합콘텐츠 기업육성센터 구축운영 사업, 문체부 공모 예정사업) 49억원, ▲대전도시철도 2호선(트램) 건설 사업 70억원, ▲서구 탄방2·가장2지역 도시침수 대응사업 5억원, ▲친환경 물순환 도시조성사업(서구 둔산·월평 일원) 154.8억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바람길숲 조성 사업 45억원 등이다.

특히, ▲생활SOC 갈마동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15억원 등의 예산이 반영돼, 9월 말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최종 확정을 앞두고 있다.

박 의원은 서구 지역 뿐 아니라 대전지역 주요 현안사업의 정부 예산안 반영을 위해서도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그 결과 ▲정밀의료기술 초융합 사용화지원 플랫폼 구축 사업 30억원, ▲보스턴형 바이오 랩센터럴 구축 사업 타당성 용역비 2억원, ▲실패·혁신 캠퍼스 조성사업 40억원,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 47억원 등이 정부예산안에 반영될 수 있었다.

박범계 의원이 정부예산안에 반영되도록 노력한 사업들 중 ‘친환경 물순환 도시조성사업’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바람길숲 조성 사업(이하 ‘바람길숲 조성사업’)’이 특히 눈길을 끈다. 이들 사업은 대전시 사업계획에 반영되어 있는 둔산센트럴파크 조성사업과 연계되어 있기 때문이다.

박 의원은 “둔산센트럴파크 조성 사업은 기존에 조성된 지 20년이 넘은 둔산동 녹지들을 연결하여, 하나로 이어진 시민 휴식공간으로 변화시키는 사업이다. 이 사업이 완성되면 대전은 뉴욕 센트럴파크 못지 않은 도심 속 자연친화적 시민휴식공간을 가진 도시로 재탄생 하게 되는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박범계 의원은 “허태정 대전시장과 장종태 서구청장을 비롯한 시·구 공무원들과 힘을 모은 결과 대전 서구 발전에 필요한 국비 확보의 첫 단추를 끼웠다.”며 “이번에 반영된 정부 예산안이 국회 심의 과정에서도 차질 없이 통과되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회에 제출된 2020년도 정부 예산안은 국회 심의를 거쳐 12월 2일 본회의에서 확정될 예정이다.

양진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신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시 동구 계족로 184-20, 305   |  대표메일 : newscl@daum.net  |  전화번호 : 042-320-7010
등록번호 : 대전 아 00168   |  등록연월일 : 2013.1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광순  |  발행인·편집인 : 신광순
Copyright © 뉴스클릭 (주).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