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 > 대전
대전예술의전당, 8월 3일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 공연
신광순 기자  |  newscl@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27  15:39:5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제공: 대전예술의전당)

카네기홀 재단이 발굴한 가장 빛나는 젊은 음악가들
세계 클래식계의 큐레이터_ 지휘자 마이클 틸슨 토마스
장-이브 티보데가 연주하는 <거슈윈 피아노 협주곡>

[뉴스클릭 조훈희 기자] = 세계적인 지휘자 마이클 틸슨 토마스가 이끄는 미국의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가 8월 3일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 무대에 오른다.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는 매년 미국 전역에서 음악적 재능이 가장 뛰어난 16세~19세 사이의 학생 120명 정도의 단원을 선발하여 미국 최고의 오케스트라의 수석 연주자들로 구성된 교수진의 지도를 받은 뒤 세계를 무대로 투어를 진행한다. 올해는 아시아 주요도시 투어 중 대전에서도 이들을 만날 수 있다.

▲ (제공: 대전예술의전당)

레너드 번스타인 이후 세계 음악계의 가장 매력적인 스승으로 인정받는 지휘자 마이클 틸슨 토마스의 첫 내한이라는 점도 음악팬들의 관심거리다. 1969년 보스턴 심포니 오케스트라를 이끌고 카네기홀 데뷔 무대를 가진 그는 1995년부터 20여년간 샌프란시스코 심포니의 지휘봉을 잡고 있다. 천부적인 음악 해석 능력과 끊임없이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그를 사람들은 ‘클래식의 큐레이터’라 부르기도 한다.

이번 공연에서는 카네기홀이 내셔널 유스 오케스트라를 위해 작곡가 테드 헌에게 위촉한 신작 ‘브라스 트랙’을 비롯해 시벨리우스 교향곡 2번과 조지 거슈윈의 피아노 협주곡을 연주한다. 피아노 협주곡의 협연자로는 클래식 고전 레퍼토리뿐 아니라, 현대음악, 재즈, 오페라 등 다양한 장르에서 특출한 재능을 보이고 있는 장 이브 티보데가 함께한다.

▲ (제공: 대전예술의전당)

대전의 한 피아니스트는‘대전예당 홈페이지에서 공연 정보를 검색하다가 장-이브 티보데라는 이름을 보고 깜짝 놀랐다. 대전에서 이렇게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를 만날 수 있다는 설렘에 일찌감치 표를 예매했다’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 프로그램

테드 헌_ 브라스 트랙

Ted Hearne_ Brass Tracks

조지 거쉰_ 피아노 협주곡 바장조 / 협연_ 장 이브 티보데

George Gershwin_ Piano Concerto in F Major

시벨리우스_ 교향곡 2번 작품 43, 라장조

Jean Sibelius_ Symphony No. 2, Op. 43 in D Major

 

□ 티켓가격 B석 2만원, A석 3만원, S석 4만원, R석 5만원

공연문의 042-270-8333

신광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신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전본부 : 대전시 동구 계족로 184-20, 305   |  대표메일 : newscl@daum.net  |  전화번호 : 042-320-7010
등록번호 : 대전 아 00168   |  등록연월일 : 2013.11.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광순  |  발행인·편집인 : 신광순
Copyright © 뉴스클릭 (주). All rights reserved.